한국수자원공사, 안양시의회 방문해 공식사과 및 재발방지 약속
한국수자원공사, 안양시의회 방문해 공식사과 및 재발방지 약속
  • 정세연
  • 승인 2023.01.25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자원공사, 안양시의회 방문해 공식사과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안양시의회(의장 최병일)는 지난 19일 안양시의회 의장실에서 2022년 10월 안양시 호계동·갈산동 일원에서 발생한 탁수 발생 사고에 대해 한국수자원공사와의 면담을 진행했다.

이날 면담에는 최병일 의장과 시 상하수도사업소장 등 관계부서 공무원과 한국수자원공사 수도권 수도사업단장 및 공사관리차장이 참석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 자리에서 3,725건 269,715천원의 보상금을 지급완료 했음을 알리며, 추가 보상 신청 시 적극적으로 보상할 것을 약속했다.

또한 지난 번 사고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하는 한편, 명확한 사실관계를 파악해 시민들에게 정확한 내용을 추가 보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번과 유사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설계단계부터 시공 완료 시까지 안양시 관계부서와 협의를 통해 사업을 진행하는 한편, 수자원공사 및 상수도의 신뢰 회복 및 이미지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사회공헌과 취약 계층 지원에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최병일 의장은 “수자원공사 및 상수도에 대한 시민들의 불신을 회복할 수 있도록 시민들에게 이번 탁수 사고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해 주시기 바라며, 다시는 이러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 주시기를 바란다. ”고 당부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