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인당 홍보비 15원. 전국 최하위 도민 알권리 위해 홍보예산 적극 증액 촉구
경기도 1인당 홍보비 15원. 전국 최하위 도민 알권리 위해 홍보예산 적극 증액 촉구
  • 정세연
  • 승인 2022.11.25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인구 1인당 홍보예산 전국 대비 하위권에 머물러
황대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3)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경기도의회 의회운영위원회는 황대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3)은 26일 실시된 2023년도 경기도 대변인 및 홍보기획관 예산안 심의에서 경기도 홍보비 사업예산의 적극적인 증액을 강조했다.

황대호 의원은 2022년도 경기도정과 도의회 의정활동 홍보 주요 성과로서 일일뉴스, 기획영상 제작 등 활발한 홍보 활동을 언급하면서 “2022년도 시·도별 홍보예산 현황을 살펴보면, 경기도가 273억(경상경비 포함)으로 편성돼 있는바, 이는 세종이 인구 1인당 홍보예산 순위가 1위, 서울특별시가 10위인데 반해, 경기도는 17개 시·도 중 인구 1인당 홍보예산이 겨우 16위로 최저 수준”이라고 지적하면서 홍보 예산의 적극적인 확대 편성을 주장했다.

특히 해외언론홍보 예산을 살펴보면 경기도 총 8억(대변인실 2억, 홍보기획관 6억)으로 서울, 강원의 절반 이하 수준에 불과하며, 이를 주민 1인당으로 환산했을 경우 15원으로 전국 최저 수준이라고 첨언했다.

또한 “2021년도 경기도청 전체 광고비는 249억원으로 이 또한 일반회계의 0.10%, 인구 1인당 1,852원으로 예산 규모, 인구 수 고려했을 때 서울과 인천의 중간 수준”이라고 설명하여 홍보 부서의 홍보 예산을 더욱 더 증액해경기도민의 알권리를 위해 홍보를 좀 더 진취적으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더불어 영상 및 기획 콘텐츠 분야 상시적 협업 체계를 마련하고 방송 보도 분야에서도 의정 뉴스 제작, 홍보모니터를 통한 홍보 영상 송출 등 경기도 대변인실과 도의회 언론홍보담당관 간 홍보 협업을 활성화할 것을 적극 주문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