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학교운동부 대표 학생선수 원탁토론회 열어
울산교육청, 학교운동부 대표 학생선수 원탁토론회 열어
  • 정세연
  • 승인 2022.09.23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 인권 향상과 학교폭력 예방 방안 모색
울산교육청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울산광역시교육청은 24일 시교육청 외솔회의실에서 2022학년도 학교운동부 대표 학생선수 원탁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중등부와 고등부로 구분하여 9월 24일과 11월 19일 2회 진행될 예정이며 중등부는 학교운동부 대표 학생선수 110여 명이, 고등부는 90여 명이 참여하게 된다.

울산교육청은 학교별, 종목별 대표 학생선수가 참여하는 원탁토론을 통해 인권 친화적인 학교 스포츠 운영과 분위기 확산을 위해 이번 토론회를 마련했다.

1차 토론 시간에는 스포츠를 하며 본인이 존중받았던 경험과 친구나 선후배를 존중할 때 말과 행동을 이야기하며 스포츠 인권이 어떤 것인지 생각해 봤다.

2차 토론 시간에는 학생 선수 간 경쟁 시 존중받지 못한 경험을 공유하고 선후배, 동료 간 서로 존중하는 학교 운동부 문화를 만드는 방법을 찾아봤다. 마지막으로 원탁별 발표 이후 최종으로 토론 소감을 공유하는데 이러한 과정이 원활하게 진행하고 효과적인 토론을 위해 전문 토론 도우미가 함께했다.

이날 토론회에 참가한 한 학생은 “다른 학생 선수들과 한 자리 모여 고민과 생각을 나눔으로써 존중받는 느낌을 받아서 좋았고 앞으로 서로를 배려하며 운동을 통해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열심히 참여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교육청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다 함께 즐기고 참여하는 스포츠 문화가 형성될 수 있도록 학생들의 의견에 귀 기울이고, 학생선수의 민주적 소통 방식과 스포츠 인권 인식 개선으로 학교 내 파급 효과를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