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군, 조선민화박물관,'2024 길 위의 인문학'프로그램 참가자 모집
영월군, 조선민화박물관,'2024 길 위의 인문학'프로그램 참가자 모집
  • 정세연
  • 승인 2024.07.11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월군청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박물관 고을 특구 강원특별자치도 영월군에 위치한 조선민화박물관(관장 오석환)이'2024 길 위의 인문학'사업에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국민의 생활 가까이에 있는 문화기반시설에서 인문 가치 확산을 위해'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사업을 운영한다.

조선민화박물관은 2023년도 11월 말까지 영월군 지역주민과 기타 지역의 유아, 초·중·고등학생, 그리고 성인 등 전 연령을 대상으로 총 2,016명을 모집하여 민화교육, 리빙아트 민화체험 등을 직접 경험할 기회를 제공하였으며, 이를 통해 우리 전통문화에 대한 이해도를 증진하는 역할을 수행해 왔다.

조선민화박물관'2024 길 위의 인문학'프로그램은 민화라는 전통 콘텐츠 속 인문학적 요소에 대한 지식 습득을 통하여 참여자들의 인문학적 소양을 증대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선민화박물관은 이번 사업 선정으로 올해도 지역민들에게 무상 교육의 혜택을 제공하고, 더 나아가 타지역 단체나 관광객들이 영월을 방문하게 유도함으로써 영월군의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

박물관 관계자는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조선 민화 속 도상에 담긴 의미를 알고, 우리 전통문화의 소중함과 가치를 깨닫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