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신한라이프와 손잡고 지역아동센터 환경개선 지원
서울시, 신한라이프와 손잡고 지역아동센터 환경개선 지원
  • 정세연
  • 승인 2024.07.11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대적으로 열악한 센터 선정해 단열, 벽지‧창틀, 냉방용품‧학습기자재 등 지원
후원금 전달식(왼쪽부터 서울시 김선순 여성가족실장, 신한라이프 이영종 대표이사, 서울시 김상한 행정1부시장,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 김현훈 회장)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서울시가 신한라이프,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지역사회에서 아동 돌봄 기능을 수행하고 있는 ‘지역아동센터’의 환경개선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약자와의 동행’의 일환이자, 저출생 위기 극복을 위해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돌봄‧교육 환경을 만드는 데 기업과 공동 협력한다.

지역아동센터는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지역사회 아동에 대한 종합적인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아동복지시설로, 특히, 저소득 가구 아동 돌봄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돌봄뿐 아니라 방과 후와 방학 중 교육 프로그램과 건전한 놀이‧오락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보호자와 지역사회를 연계하는 종합적인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시는 신한라이프㈜로부터 1억 원을 기부받아 지역 내 방과후 돌봄 기능을 수행하고 있는 지역아동센터 중 상대적으로 열악한 환경의 센터를 대상으로 시설 에너지효율 개선 및 안전하고 쾌적한 친환경 공간 조성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서울지역 소재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 심사를 통해 8~12개소를 선정한 후 ①시설 에너지효율 개선을 위한 단열 벽지·창틀 시공과 LED 조명 설치 ②여름철 폭염 대비 고효율 냉방용품(에어컨, 냉장고 등) 지원 ③돌봄과 교육을 위한 학습 기자재(책상, 옷장 등) 지원 등을 진행한다.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에서 오는 7~8월 중 공모를 진행할 예정이며, 서류심사와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지원대상을 선정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10일 14시 서울시청 8층 간담회장에서 김상한 서울특별시 행정1부시장, 이영종 신한라이프생명보험 주식회사 대표이사, 김현훈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부전달식을 가졌다.

이영종 신한라이프 대표이사는 “저출생 위기 극복과 돌봄·양육 부담 해소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우리 모두의 과제로서, 이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서울시와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적 이슈에 대하여 적극적인 관심을 가지고 공공기관과 함께 힘을 합쳐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현훈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은 “안전하고 질 높은 돌봄환경 개선을 통해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지원할 수 있도록 발벗고 나서준 신한라이프에 감사드리며,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는 앞으로도 민‧관이 함께 협업하여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상한 서울시 행정1부시장은 “아동 돌봄환경 개선을 통해 저출생 문제 해소에 동참해 주신 ㈜신한라이프와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의 노력과 헌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서울시는 우리 사회의 어렵고 소외된 분들이 보다 더 많은 혜택을 받으실 수 있도록 ‘약자와의 동행’ 가치의 실현을 위한 정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