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a-France Economic and Trade Cooperation Forum 로드쇼 개최
China-France Economic and Trade Cooperation Forum 로드쇼 개최
  • PR Newswire
  • 승인 2024.06.25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2회 China International Supply Chain Expo 로드쇼와 함께 프랑스 파리서 열려

파리 2024년 6월 25일 /PRNewswire=연합뉴스/ -- China-France Economic and Trade Cooperation Forum 2024 와 제2회 China International Supply Chain Expo (CISCE)[https://en.cisce.org.cn/ ] 프랑스 로드쇼가 6월 21일 프랑스 수도 파리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Ren Hongbin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CCPIT) 회장이 이끄는 중국 비즈니스 대표단의 방문과 동시에 진행됐다. Ren 회장 외에도 Jean-Pierre Raffarin 전 프랑스 총리 겸 미래와 혁신재단(Foundation Prospective and Innovation) 이사장, Caroline Penard 주중 프랑스 상공회의소(CCIFC) 총괄관리자, Xiao Liang CCIFC 회장, André Chieng 프랑스-중국 위원회(France-China Committee) 부회장이 기조연설에 나섰다.

Ren Hongbin, Chairman of the China Council for the Promotion of International Trade, Cited Numerous Examples of Supply Chain Alliances and Mutually Beneficial Cooperation between China and France, Expressing Hope that Companies from Both Nations Will Leverage Their Respective Advantages to Unlock Potential Cooperation.

Ren 회장은 성공한 수많은 공급망 제휴와 상호 호혜적인 협력 사례를 예로 들며 중국과 프랑스 간의 깊은 통합과 상호 보완적 협력이 갖는 장점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재계가 양국 관계의 설계자이자 수혜자라면서 양국 기업이 각자의 장점을 잘 활용하고, 잠재적 협력을 확대하며, 공동 이익의 범위를 넓혀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양국의 공급망 협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공급망을 안정화하기 위해 다가오는 제2차 CISCE에서 프랑스의 더 적극적인 참여를 기대했다.

Raffarin 이사장은 중국과 프랑스가 60년 전 외교 관계 수립 이후 서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 왔다면서 프랑스 기업이 지금까지 중국에 거액을 투자해왔으며, 양국의 경제와 무역 관계가 모범적인 사례라는 점을 강조했다. 그는 이어 글로벌 경제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서는 양국의 이해와 상호 신뢰를 증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Penard 총괄관리자는 양국의 협력과 혁신을 강화하기 위해 CCIFC가 더 많은 프랑스 기업이 엑스포에 참여할 수 있게 도와준 점을 언급하며, 포럼 기간 동안 양국 기업 경영진이 산업과 공급망 파트너십에 대한 여러 사례 연구를 공유하면서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공급망을 보장하기 위한 협력 강화와 산업 파트너십 발전이라는 주제를 함께 탐구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제2회 CISCE를 주최한 China International Exhibition Center Group은 약 300명의 중국과 프랑스 기업 경영진이 참가한 이번 행사에서 복수의 프랑스 기업 및 단체와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11월 26일부터 30일까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제2회 CISCE에서는 첨단 제조, 지능형 자동차, 친환경 농업, 청정에너지, 디지털 기술, 건강한 생활, 공급망 서비스를 보여주는 전시 공간이 마련될 예정이다. 중국과 해외 기업들의 등록이 활발하게 진행되면서 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https://en.cisce.org.cn/ 및 https://en.prnasia.com/mediaroom/23651-0.s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PR Newswire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