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박정희 대통령의 얼굴에서 시간의 흐름을 읽다
구미시, 박정희 대통령의 얼굴에서 시간의 흐름을 읽다
  • 정세연
  • 승인 2024.04.24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자료관, 7월 28일까지 기획전 '마주하는 얼굴' 개최
구미시, 박정희 대통령의 얼굴에서 시간의 흐름을 읽다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구미시는 23일 박정희대통령역사자료관 2층 기획전시실에서 상반기 기획전 '마주하는 얼굴'을 개최했다.

박정희 대통령의 모습을 정면, 측면, 후면으로 나누어 당대 대통령의 지위, 인간적인 면모, 떠나간 아쉬움 등을 표현했다.

박정희 대통령 초상화와 당대 기록물 등을 포함한 사진과 유품 총 96점을 공개하며, 대통령의 사진을 모아 제작한 영상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역사자료관 소장품 가운데 박정희 대통령의 얼굴을 주제로 한 액자와 작품 48점이 공개한다.

전시실 입구에서 박정희 대통령 얼굴을 모티프로 만든 작품을 먼저 만나볼 수 있으며, 뒤이어 펼쳐지는 정면, 측면, 후면 사진을 통해 박정희 대통령의 모습을 한눈에 담을 수 있다.

정면 사진에서는 대통령의 대표 역임 사진 등을 통해 당대 사회 분위기를 파악할 수 있으며, 측면 사진에서는 다양한 표정을 짓고 있어 친근한 대통령의 모습을 느낄 수 있다.

후면 사진에서는 대통령의 뒷모습을 통해 그리움을 더욱 극대화했다.

이외에 면면 코너에서는 1960~1970년대 당시 만들어진 박정희 대통령 액자를 직접 감상할 수 있으며, 영상실과 체험 코너에서는 박정희 대통령의 모습을 색다르게 경험할 수 있다.

박혜선 역사자료관장은 “기획전을 통해 박정희 대통령의 모습을 바라보며 다시금 함께한 추억에 잠기고, 박 대통령을 잘 몰랐던 이들에게 한걸음 친근하게 다가가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며, “박 대통령의 표정에서 나타나는 내면과 삶의 흔적을 느껴보고 지금 우리의 얼굴도 마주해보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박정희대통령역사자료관 2024 상반기 기획전 '마주하는 얼굴'은 4월 23일부터 7월 28일까지 열리며, 휴관일(매주 월요일)을 제외하고 9시부터 18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기타 관련 사항은 역사자료관 누리집과 전화 문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